친구네집

2014년 10월 8일
선주가 친구네 집에서 혼자 놀고 왔어요.
별님반 동생 규진이네 집에 놀러가게 되어
규진이,언니오빠들과 저녁까지 먹고 왔다고 해요.
왜 이렇게 컸다고 느껴지는지!
선주할머니에게 선주에게 따듯하게 다가와주니
규진이 엄마에게 참 고마웠어요 : )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